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영화 속 AI의 70년이 인간과 인공지능의 관계에 관해 우리에게 말해 주는 것: 인간과 AI 관계가 불가분하게 얽혀 있다는 것이 본질이다.]인간과 디지털 물질과의 경계를 허물어졌고 우리는 트랜스휴머니즘 시대를 살게 된다.

https://singularityhub.com/2024/06/18/what-70-years-of-ai-on-film-can-tell-us-about-the-human-relationship-with-artificial-intelligence/

JM Kim | 기사입력 2024/06/20 [00:00]

[영화 속 AI의 70년이 인간과 인공지능의 관계에 관해 우리에게 말해 주는 것: 인간과 AI 관계가 불가분하게 얽혀 있다는 것이 본질이다.]인간과 디지털 물질과의 경계를 허물어졌고 우리는 트랜스휴머니즘 시대를 살게 된다.

https://singularityhub.com/2024/06/18/what-70-years-of-ai-on-film-can-tell-us-about-the-human-relationship-with-artificial-intelligence/

JM Kim | 입력 : 2024/06/20 [00:00]

 

영화 속 AI 70년이 인간과 인공지능의 관계에 관해 우리에게 말해 주는 것: 인간과 AI 관계가 불가분하게 얽혀 있다는 것이 본질이다.

 

2024년에는 AI가 매일 헤드라인을 장식하고 있다. 우리는 과학에 대해 알고 있을지 모르지만 현재와 미래에 AI AI와의 관계를 어떻게 상상할까? 다행히도 영화는 우리에게 몇 가지 통찰력을 제공할 수 있다.

아마도 영화에서 가장 잘 알려진 AI는 스탠리 큐브릭(Stanley Kubrick) 2001: 스페이스 오디세이(1968)에 나오는 HAL 9000일 것이다. HAL은 성간 여행이 가능한 우주선에 탑재된 인공지능 컴퓨터이다. 이 영화는 인류가 달에 착륙하기 1년도 채 되지 않아 개봉됐다. 그러나 우주 여행의 새로운 시대에 대한 낙관론 속에서도 HAL의 묘사는 인공지능에 대한 경고로 들렸다. 그의 동기는 모호하며 인간 승무원에게 등을 돌릴 수 있음을 보여준다.

1960년대 고전은 AI 영화 역사 전반에 걸쳐 공통된 두려움, AI를 신뢰할 수 없으며 AI가 인간 창조자에게 반항하고 우리를 압도하거나 전복시키려 한다는 두려움을 보여준다.

 

이러한 두려움은 역사적 시대에 따라 다양한 방식으로 맥락화된다. 1950년대에는 냉전, 1960년대와 1970년대의 우주 경쟁과 연관되어 있다. 1980년대에는 비디오 게임이, 1990년대에는 인터넷이 등장했다. 이러한 서로 다른 선입견에도 불구하고 AI에 대한 두려움은 놀라울 정도로 일관되게 유지된다.

내 새 책 영화 속 인공지능(AI in the Movies)의 근간을 이루는 최근 연구에서는 영화에서 AI "강력"하거나 "인간 수준"으로 어떻게 묘사되는지 탐구한다. 나는 50편이 넘는 영화를 조사하여 AI에 대한 인간의 태도, 즉 캐릭터와 스토리를 통해 어떻게 해석하고 이해하는지, 그리고 AI가 시작된 이후 태도가 어떻게 변했는지 살펴보았다.

AI의 유형

AI의 아이디어는 1956년 뉴햄프셔 주 하노버의 다트머스 대학에서 열린 미국 여름 연구 프로젝트 워크숍에서 탄생했다. 이곳에서 학자 그룹이 모여 "생각하는 기계"에 대한 아이디어를 브레인스토밍했다.

존 매카시(John McCarthy)라는 수학자가 '인공지능'이라는 용어를 만들었고, 새로운 과학 분야에 이름이 붙자마자 영화제작자들은 이미 인간과 유사한 AI와 인간과 AI의 관계가 어떤 것인지 상상하고 있었다. 같은 해 AI인 로봇 로비(Robby the Robot)는 영화 금지된 행성(Forbidden Planet)에 출연했고 이듬해인 1957년 영화 투명 소년(The Invisible Boy)에 등장하여 또 다른 유형의 AI인 이번에는 사악한 슈퍼컴퓨터를 물리쳤다.

악의적인 컴퓨터로서의 AI 1965년 장 뤽 고다르(Jean-Luc Godard)의 알파빌(Alphaville)이라는 오싹한 디스토피아에서 알파 60으로 다시 등장했고, 1968년에는 큐브릭의 기억에 남는 HAL(2001: 스페이스 오디세이)와 함께 등장했다.

이러한 초기 AI 영화는 앞으로 나올 내용에 대한 템플릿을 설정했다. 로봇 몸을 가진 AI와 나중에 인간처럼 보이는 로봇 몸을 가진 AI가 있었다. 이 중 첫 번째는 1973년 웨스트월드(Westworld)에 등장했다. 그곳에서 성인을 위한 미래형 놀이 공원에서 로봇 오작동이 혼란과 공포를 불러일으켰다. 그런 다음 1977년 공포 영화 프로테우스 4(Demon Seed)에서 한 여성이 슈퍼컴퓨터에 의해 임신되는 사악한 조슈아처럼 디지털 AI가 있었다.

1980년대에 디지털 AI는 네트워크 컴퓨팅에 연결되기 시작했다. 여기서 컴퓨터는 인터넷이 될 초기 형태에서 서로 "대화"했다. 이는 매튜 브로데릭(Matthew Broderick)의 고등학생이 위험한 게임(War Games(1983))에서 우연히 발견한 것과 같다. ), 거의 우연히 핵 분쟁을 시작했다.

1990년대부터 AI는 디지털 영역과 물질 영역 사이를 이동할 수 있었다. 일본 애니메이션 공각기동대(1995)에서 퍼펫 마스터(Puppet Master)는 인터넷의 썰물과 흐름 속에 존재하지만 "껍질" 몸에 거주할 수 있다. 매트릭스 레볼루션(2003)의 스미스 요원은 인간의 몸을 인수해 현실 세계에 등장한다. (Her(2013))에서 AI 운영 체제인 사만다는 결국 물질을 넘어, 인간 존재의 '물건'을 넘어 탈물질적 존재가 된다.

 

거울, 복식 및 하이브리드

AI 영화의 처음 수십 년 동안 AI 캐릭터는 인간 캐릭터를 반영했다. 콜로서스: 포빈 프로젝트Collosus: The Forbin Project(1970))에서 AI 슈퍼컴퓨터는 발명가 자신의 오만한 야망을 반영하고 증폭시킨다. 터미네이터 2: 심판의 날(1991)에서 사라 코너는 AI 스카이넷의 터미네이터 그 자체가 되었다. 그녀의 힘은 갑옷이며 그녀는 살인을 사냥한다.

2000년대에 이르러 인간-AI ​​복식은 서로 겹치고 합쳐지기 시작했다. 스필버그의 AI: 인공지능(2001)에서 AI "아들" 데이비드는 실제 소년처럼 보이지만, 실제 아들 마틴은 병원에서 집으로 돌아오면 튜브와 전선에 연결되어 사이보그처럼 보인다.

엑스 마키나(Ex Machina(2014))에서 인간 갈렙은 AI 로봇 아바를 테스트하지만 결국 자신의 인간성에 의문을 제기하고 눈알에서 디지털 흔적을 검사하고 피부를 절단하여 출혈이 있는지 확인하게 된다.

AI 영화의 지난 25년 동안 인간과 AI, 디지털과 물질 사이의 경계는 다공성이 되어 AI 창작물의 유동적이고 하이브리드적인 특성을 강조했다. 그리고 영화 인 더 머신(2013), 트랜센던스(2014), 채피(2015)에서는 인간과 AI의 경계가 거의 존재하지 않을 정도로 침식된다. 이 영화는 인간이 인간의 마음을 업로드하기 위해 인공지능의 힘을 활용함으로써 현재의 신체적, 정신적 제약을 뛰어넘어 진화할 수 있다는 트랜스휴머니즘의 시나리오를 제시한다.

이 이야기들은 상상 속의 이야기이고 등장인물도 허구이지만, 우리의 매력과 두려움을 생생하게 묘사한다. 우리는 인공지능을 두려워하며 영화에서는 그 두려움이 결코 사라지지 않는다. 비록 최근 수십 년 동안 이에 대한 의문이 더 많이 제기되었고 WALL-E의 작은 쓰레기 수거 로봇과 같은 더 긍정적인 묘사가 관찰될 수 있지만 말이다. 그러나 대부분 우리는 그들이 너무 강력해져서 우리의 주인이 되려고 할까 봐 두려워한다. 아니면 그들이 우리 가운데 숨어서 알아보지 못할까 봐 두렵다.

하지만 때로 우리는 그들에게 동정심을 느끼기도 한다. 영화 속 AI 캐릭터는 인간에게 인정받고 싶지만 결코 받아들여지지 않는 불쌍한 인물일 수 있다. 우리는 또한 그들의 지적 능력, 신체적 강인함, 인간의 죽음을 경험하지 않는다는 사실을 질투한다.

이러한 두려움과 시기심을 둘러싸고 있는 것은 영화 역사 전반에 걸쳐 존재하는 AI에 대한 매혹이다. 우리는 AI 창작물에서 우리 자신을 보고 우리의 감정을 AI에 투사한다. 때로는 인간의 적, 때로는 기묘한 거울, 때로는 인간-AI ​​하이브리드까지, 지난 70년간 AI를 다룬 영화들은 인간과 AI 관계의 불가분하게 얽혀 있는 본질을 보여준다.

이미지 출처: Wikimedia Commons를 통한 Tom Coap

 

 

 

 

 
로봇, 인공지능, AI, 공생, 영화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기사
AI로봇, 그레이스 아인슈타인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