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SPAC은 기업을 상장하기위한 최신 투자트렌드이다. SPAC는 수십 년 정도 사용되어 왔지만 최근까지도 월스트리트 인사이더의 영역이었다. 그러나 변경되었다. 올해 초부터 SPAC는 2020년 전체보다 더 많은 자금을 모금했다. 현재 그들은 1,300억 달러를 가지고 있다. SPAC가 자본화되면 회사는 2년 동안 그 돈을 인수 또는 청산에 사용할 수 있기 때문에 너무 많은 인내심을 가질 수 없다.

박영숙세계미래보고서저자 | 기사입력 2021/03/26 [11:41]

SPAC은 기업을 상장하기위한 최신 투자트렌드이다. SPAC는 수십 년 정도 사용되어 왔지만 최근까지도 월스트리트 인사이더의 영역이었다. 그러나 변경되었다. 올해 초부터 SPAC는 2020년 전체보다 더 많은 자금을 모금했다. 현재 그들은 1,300억 달러를 가지고 있다. SPAC가 자본화되면 회사는 2년 동안 그 돈을 인수 또는 청산에 사용할 수 있기 때문에 너무 많은 인내심을 가질 수 없다.

박영숙세계미래보고서저자 | 입력 : 2021/03/26 [11:41]

 

SPAC은 기업을 상장하기위한 최신 투자트렌드이다.

 Thomas Frey | 2021 년 3월 25일

미래 학자 연사 Thomas Frey 블로그 : SPAC는 기업을 공개하기위한 새로운 투자 트렌드입니다.

기록적인 비트코인 가격. 밈 주식 및 대체 불가능한 토큰 (NFT) . 요즘 투자자들은 비 전통적인 기회에 대한 투기에 대한 만족할 수없는 욕구를 갖고 있으며, 너무 많은 시간을 투자하고 이러한 위험이 어떻게 보상될지에 대한 영원한 낙관주의를 가지고있는 것 같다.

그러나 오래된 “그레이터 어리석음” 투자이론 덕분에 적어도 내부에있는 사람들에게는 보상을주는 경우가 많다. 자산에 대해 더 많은 금액을 지불할 의사가있는 사람에게 판매 할 수있는 한 자산에 대해 초과 지불하더라도 문제가되지 않다.

SPAC 란 무엇인가?

특수목적인수회사 (SPAC)에 대한 투자는 어떤면에서 그 틀에 맞다. 일반적으로 잃는 것은 후발 주자들이다. SPAC는 유망한 사기업과 합병하기 위해 대기하고있는 대가로 상장된 “쉘 회사”이다.

SPAC는 수십 년 정도 사용되어 왔지만 최근까지도 월스트리트 인사이더의 영역이었다. 그러나 변경되었다. 올해 초부터 SPAC는 2020년 전체보다 더 많은 자금을 모금했다. 현재 그들은 1,300억 달러를 가지고 있다. SPAC가 자본화되면 회사는 2년 동안 그 돈을 인수 또는 청산에 사용할 수 있기 때문에 너무 많은 인내심을 가질 수 없다.

SPAC는 어떻게 작동하나?

SPAC는 일반적으로 기업공개 (IPO)를 통해 부유한투자자 ( "후원자")에 의해 형성된다. 초기 투자자는 일반적으로 주당 $10에 가입하여 자기자본을 추가하도록 초대된다. SPAC리더십팀이 훌륭한 민간기업 (“목표”)이 합병하여 더 높은 수준으로 올라갈 수 있도록 환경을 샅샅이 뒤지는 동안 돈은 모인다.

목표가 확인되고 확인되면 초기 투자자는 해당 발표 시점에 적당한 이자 이익을 유지하거나 현금화 할 수 있다. 그러나 발표가 충분히 흥미진진하고 (전기트럭!) 보람있는 (“상당한 성장 잠재력”) 소리가 나면 주가는 초기 10달러 가격보다 빠르게 거래 될 것이다. 내부자들은 잘 알아내고 나머지 투자자들은 높은 가격에 매수할 것이다.

대상의 관점에서 해당 사업주는 자본의 유입과 상장 기회뿐만 아니라 내부관리팀 역할을 할 경험이 풍부한 SPAC 팀과 함께 일하는 것에 대해 감사한다. 이러한 민간기업은 종종이를 매우 엄격하고 전통적인 IPO프로세스보다 더 쉽고 빠르게 상장하는 방법으로 간주한다.

왜 지금?

SPAC가 갑자기 뜨거워지는 이유는 무엇인가? 상대적으로 모호한 시가총액 전략에서 뉴스 피드의 첫 페이지로 뜨거운 이유는?

현재 자본시장의 변동성은 한 가지 요인이다. IPO의 정확한 가격을 책정하는 것이 점점 더 어려워지고 있지만 SPAC 주가는 더 확실하다이것이 우리가 최근에 IPO를 통해서보다 SPAC 합병을 통해 더 많은 민간기업이 상장되는 것을 본 이유 중 하나이다.

현재 SPAC가 인기를 얻고있는 또 다른 이유는 주식시장의 유일한 방향이 UP이라는 근시안적인 시각 때문이다. SPAC 보안의 가격은 이제 대상 회사의 브랜드와 보고된 잠재력을 반영하기 때문에 일반적으로 적절한 초기 상승을 누리고 있다. 가격은 일반적으로 처음에는 부풀려 지지만 투자자는 여전히 가격을 높이는 것에 대한 불만이없는 것 같다.

 정치인, 스포츠 스타 및 기타 문화 아이콘이 점점 더 SPAC와 제휴하고 있으며 이는 잘못된 이유로 일반투자자도 게임에 참여하게한다.

마지막으로, 표적 기업 자체는 종종 트렌디하고 밈과 같고 화제의 가치가있는 분야에 있다. 이는 소셜미디어와 전통적인 미디어가 참여하여 과대 광고를 추가하고 가격을 더 높은 수준으로 끌어 올릴 가능성을 더욱 높여준다. 평판이 좋은 비즈니스 출판물조차도 수익성있는 출판물의 성공을 다루어 일반적으로 SPAC에 대한 관심을 유도하는 경향이 있다.

 
미래 학자 연사 Thomas Frey 블로그 : SPAC의 장기적 의미

장기적 의미

2021년은 2020년이 중단된 지점에서 다시 시작된다. 우리 모두는 경제적 인면과 그 밖의 분야에서 많은 분야에서 코로나대유행의 극심한 경계 상태에 있다. 우리는 다음 원인, 스토리, 트렌드 및 투자에 뛰어 들고 비합리적인 극단에 도달하거나 다른 원인, 스토리 또는 트렌드로 대체 될 때까지 열심히 달려간다. 그런 다음 그 매니아는 우리 삶에서 더 현실적인 수준의 일상 생활로 돌아간다.

이것이 SPAC에 대해 예측이다. 많은 사람들이 약속한대로 전달하지 못할 것이다. 수십억달러를 보유한 수십개의 2단계 SPAC가 시간이 흘러가는 동안 가치있는 민간기업을 너무 적게 쫓고 있다. 절망에서 그들은 그레이터 바보들에게 과대광고를 할 평균적인 밈 중심의 회사를 붙잡을 것이다. 그것은 잘 끝나지 않을 것이다. 이야기는 SPAC 실패로 이동하고 우리의 관심은 다른 곳으로 이동한다.

그리고 증권거래위원회 (SEC)가 결국 일부 허점을 따라 잡아 닫고, 더 엄격한 보고를 추가하고, IPO트랙에있는 회사가 SPAC를 제거 할 수없는 방식으로 과대광고하는 SPAC의 능력을 제한하게된다.

SPAC 현상은 약간의 거품으로 판명 될 수 있지만 이것이 각 SPAC가 거품이라는 것을 의미하지는 않는다. 이러한 쉘회사 중 다수는 견고한 민간기업에 투자하고 있다. 그들은 자신과 투자자를 위해 잘할 것이다.

이 잘 운영되고 잘 알려진 SPAC는 상장을 원하는 양질의 개인 회사 소유주를위한 훌륭한 대안으로 계속해서 사용될 것이다.

이러한 사업주들은 두 가지 합법적인 옵션을 갖게 된다. 전통적인 IPO 경로를 취하고 회사에 대한 더 많은 통제권을 유지하거나 노련한 투자자와 사업가들이 이끄는 SPAC와 합병하여 회사의 일부를 포기하는 대가로 합병한다.

SPAC는 세기가 전환 될 때 누렸던 상대적인 모호함으로 사라지지 않는다. 그들은 우리와 함께 앞으로 나아갈 것이지만 우리는 그들에 대해 많이 듣지 못할 것이다!

 

 

SPAC is the hot new investing trend for taking a company public

by Thomas Frey | Mar 25, 2021 | Business Trends

Futurist Speaker Thomas Frey Blog: SPAC is the Hot New Investing Trend for Taking a Company Public

Record-high bitcoin prices. Meme stocks and non-fungible tokens (NFTs). Investors these days seem to have an insatiable appetite for speculating in non-traditional opportunities, along with too much time on their hands and an eternal optimism about how those risks will pay off.

They often do pay off, though, at least for those on the inside, thanks to the age-old “Greater Fool” theory of investment. It doesn’t matter if you overpay for an asset as long as you can sell it to someone who’s willing to pay more for it than you did.

What are SPACs?

Investment in Special Purpose Acquisition Companies, or SPACs, fit that mold in some respects – it’s usually the late joiners who lose.

SPACs are highly capitalized, publicly traded “shell companies” waiting on the sidelines to merge with a promising, private company.

SPACs have been around for several decades or so, but until recently they’ve been the realm of Wall Street Insiders. That’s changed. Since the first of the year, SPACs have raised more money than they did in all of 2020. At the moment, they’re sitting on $103 billion. They don’t have the luxury of too much patience because once a SPAC is capitalized, the company has two years to use that money to make an acquisition or else liquidate.

How do SPACs work?

SPACs are typically formed by wealthy investors (“sponsors”) via an initial public offering (IPO). Early investors are invited to join and add their equity, usually at $10 per share. The money sits tight while the SPAC leadership team scours the landscape for a great private company (the “target”) to merge with and take to higher levels.

When the target is identified and confirmed, those early investors can opt to stay in or to cash out with modest interest gains at the time of that announcement. But if the announcement sounds sufficiently exciting (electric trucks!) and rewarding (“significant growth potential”), the shares will quickly trade higher than the initial $10 price. the insiders will make out well, while the rest of the investors will buy high. It’s a familiar story.

From the target’s perspective, that business owner is grateful not only for the infusion of capital and the opportunity to go public but also to work with an experienced SPAC team that will serve as an internal management team. These private companies often see this as an easier and faster path to going public than the very rigorous and traditional IPO process.

Why Now?

Why are SPACs suddenly hot? Why have they gone from a relatively obscure market capitalization strategy to the front pages of our news feeds?

Current capital market volatility is one factor. It’s getting more difficult to accurately price an IPO, but SPAC share pricing is more assured. That’s one of the reasons we’ve seen more private companies go public through SPAC mergers than through IPOs recently.

Another reason for the current popularity of SPACs is our short-sighted view that the only direction for the stock market is UP. The SPAC security’s price usually enjoys a decent initial bump because it now reflects the target company’s brand and its reported potential. Prices are generally inflated at first, but investors seem to have no qualms about driving them higher still.

There’s also the celebrity factor. Former politicians, sports stars, and other cultural icons are increasingly affiliated with SPACs and that brings the average investor into the game as well – for the wrong reasons.

Finally, the target companies themselves are often in trendy, meme-like, buzz-worthy sectors. That makes it all the more likely that social and traditional media will join in and add to the hype and push prices to higher levels. Even the reputable business publications tend to drive interest in SPACs in general by covering the success of the profitable ones.

 
Futurist Speaker Thomas Frey  Blog: Long Term Implications of SPAC

Long-Term Implications

2021 is picking up where 2020 left off – we’re all in a state of pandemic hyper-vigilance in a lot of areas – economic and otherwise. We jump on the next cause, story, trend – and investment – and ride them hard until they reach an irrational extreme or they’re replaced by another cause, story, or trend. Then those manias settle back into a more realistic level of daily prominence in our lives.

That’s what I predict for SPACs. Many will fail to deliver as promised. Dozens of second-tier SPACs with billions of dollars are chasing too few worthy private companies while the clock is ticking. Out of desperation, they’ll seize upon average, meme-driven companies that they’ll hype to the Greater Fools. That won’t end well. The stories will shift to SPAC failures, and then our attention will shift elsewhere.

And when the Securities and Exchange Commission (SEC) eventually catches up and closes some loopholes, adds more stringent reporting, and limits a SPAC’s ability to overhype in ways that a company on the IPO track can’t, even more, SPACs will be weeded out.

The SPAC phenomenon may turn out to be a bit of a bubble, but that doesn’t mean each SPAC is a bubble. Many of these shell companies are investing in solid private companies. They’ll do well for themselves and for their investors.

These well-run and well-regarded SPACs will continue to serve as an excellent alternative for the owner of a quality private company who wants to go public.

These business owners will have two legitimate options: take the traditional IPO route and retain more control of their company, or merge with a SPAC led by seasoned investors and businesspeople – in exchange for giving up a portion of their company.

SPACs won’t fade back into the relative obscurity they enjoyed at the turn of the century. They’ll be with us moving forward, but we won’t be hearing about them quite as much!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기사
코로나와 유망산업/직종,부와성공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