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나훈아도 노벨문학상을!!! 2016년 밥 딜런 노벨문학상을 받은 최초의 대중가수, 반전평화가요 Blowing in the Wind . 나훈아 지난 50년간 대중가요 150여개 히트

운영자 | 기사입력 2020/10/10 [10:31]

나훈아도 노벨문학상을!!! 2016년 밥 딜런 노벨문학상을 받은 최초의 대중가수, 반전평화가요 Blowing in the Wind . 나훈아 지난 50년간 대중가요 150여개 히트

운영자 | 입력 : 2020/10/10 [10:31]

나훈아도 노벨문학상을!!! 2016년 밥 딜런 노벨문학상을 받은 최초의 대중가수, 반전평화가요 Blowing in the Wind . 나훈아 지난 50년간 대중가요 150여개 히트시켜, 가사를 영어번역, 나훈아노래를 BTS처럼 해외로 퍼나르자!!!

  © 운영자




딜런의 가사는 넓은 범위를 아우르며 정치, 사회, 철학, 문학의 영향을 받는다. 이들은 현존한 대중음악의 관습에 저항하며 급성장하는 반문화에 호소했다. 초기 리틀 리처드의 공연과 우디 거스리, 로버트 존슨, 행크 윌리엄스의 작곡에 영향을 받은 딜런은 음악 장르를 증폭하고 자기 것으로 활용할 줄 알았다. 그의 음반 활동은 50년 넘게 지속되었으며 포크, 블루스, 컨트리에서 가스펠, 로큰롤과 로커빌리에서 영국, 스코틀랜드, 아일랜드 포크 음악까지를 포섭하면서 고전 미국 노래를 탐구했다. 2016년 "위대한 미국의 전통 노래에서 새로운 시적 표현을 창조한" 공로로 노벨문학상을 수여받았다.

나훈아의 테스형: 어쩌다가 한바탕 턱 빠지게 웃는다그리고는 아픔을 그 웃음에 묻는다그저 와준 오늘이 고맙기는 하여도죽어도 오고 마는 또 내일이 두렵다. 아! 테스형 세상이 왜 이래 왜 이렇게 힘들어아! 테스형 소크라테스형 사랑은 또 왜 이래.. 너 자신을 알라며 툭 내뱉고 간 말을내가 어찌 알겠소 모르겠소 테스형.. 울 아버지 산소에 제비꽃이 피었다들국화도 수줍어 샛노랗게 웃는다..그저 피는 꽃들이 예쁘기는 하여도자주 오지 못하는 날 꾸짖는 것만 같다..
아! 테스형 아프다 세상이 눈물 많은 나에게아! 테스형 소크라테스형 세월은 또 왜 저래먼저 가본 저세상 어떤 가요 테스형가보니까 천국은 있던 가요 테스형.. 아! 테스형 아! 테스형

나훈아의 남자의 인생: 어둑어둑 해질 무렵 집으로 가는 길에 빌딩사이 지는 노을 가슴을짜-안하게 하네광화문 사거리서 봉천동까지 전철 두 번 갈아타고지친 하루 눈은 감고 귀는 반 뜨고 졸면서 집에 간다 아버지란 그 이름은 그 이름은男子의 人生,...
나훈아의 잡초: 아무도 찾지않는바람부는 언덕에이름 모를 잡초야한송이 꽃이라면향기라도 있을텐데이것저것 아무것도 없는잡초라네발이라도 있으면은님 찾아갈텐데손이라도 있으면은님 부를텐데이것저것 아무것도가진게 없어아무것도 가진게 없네아무도 찾지않는바람부는 언덕에이름 모를 잡초야한송이 꽃이라면향기라도 있을텐데이것저것 아무것도 없는잡초라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